Picture 1.jpg

 

박한별의 측근은 11일 뉴시스에 "남편이 연루된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수사 중이어서 개인적으로 입장을 밝히기 어렵다. 결과를 지켜봐야 할 것"이라며 "일단 촬영 중인 MBC TV 토요극 '슬플 때 사랑한다'에 피해를 줄 수 없어서 최대한 내색을 하지 않고 연기에만 집중하고 있다. 다른 배우들과 스태프에게도 미안해한다"고 전했다.

박한별은 2017년 11월 드라마 '보그맘' 출연 중 혼인신고와 함께 임신 소식을 전했다. 당시 박한별 측은 "신랑은 금융업계에 종사하는 동갑내기"라고 했다. 박한별은 결혼식을 가족 행사로 대신했으며, 지난해 4월 아들을 낳았다. 지난달 23일 첫 방송된 '슬플 때 사랑한다'로 2년여 만에 복귀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3&aid=00091068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