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한정수가 오랜만에 등장하며 돌아온 새친구가 된 가운데 제작진은 “이번에는 새친구가 없다. 놀다 가시면 된다. 불청 클래식으로 진행하려고 한다. 고전, 외전 했는데 망한 것 같아서 고전으로”라고 말했다.

구본승은 “나도 자세히는 모르는데 톡창이 닫힌 걸 봤다”고 불청외전 반응을 말했다. 제작진은 “2015년 최대한 초창기 스타일로 여행을 해보면 어떨까”라고 제안했고, 최성국은 초창기 여행 방식에 대해 “그냥 우리끼리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2182345568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