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2).jpg

 

배우 조진웅과 김무열이 신작 영화 ‘대외비’를 통해 연기 호흡을 맞춘다. 두 배우의 만남은 이번이 처음이다.

‘대외비’(감독 이원태)는 1990년대 부산, 성공하기 위해 온갖 짓을 다 하며 악다구니를 쓰는 남자들의 이야기를 그린 액션 느와르 장르의 영화. 조진웅이 먼저 제안을 받고 출연을 검토 중인 가운데, 11일 OSEN 보도를 통해 김무열의 캐스팅 소식이 알려졌다.

김무열은 최근 ‘대외비’의 시나리오를 긍정적으로 검토했다는 전언이다. 아직까지 계약을 확정한 건 아닌데 구두로 출연 의사를 전달한 것으로 전해진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12111600483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