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뭉쳐야 찬다'가 2049세대를 대상으로 한 타깃 시청률에서 목요일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기록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20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 2회는 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 시청률 3.5%를 기록했다. 전국 기준으로는 3.2%로 지난 1회 방송보다 0.5% 포인트 상승했다. 2049 타깃 시청률은 1.8%로 목요일에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기록했다. 2회 만에 거둔 쾌거다.

'뭉쳐야 찬다' 2회 최고의 1분은 1승을 기원하는 어쩌다FC의 8세 축구 훈련 현장이다. 분당 최고 4.7%까지 치솟았다. 프로그램 공식 '톰과 제리' 이만기와 심권호의 집중력 향상 대결이 큰 웃음을 자아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9278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