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윤종신 프로듀서가 '슈퍼밴드' 참가자들을 칭찬했다.

JTBC ‘슈퍼밴드’의 프로듀서 윤종신이 17일 “라운드가 거듭될수록 참가자들의 포텐(잠재력)이 폭발하는 것이 보인다”고 설레는 중간 소감을 밝혔다.

자타가 공인하는 ‘오디션 전문가’인 윤종신은 ‘슈퍼밴드’에 대해 “음악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좀 더 즐길 수 있는, ‘창의성 대박’인 오디션”이라고 화끈한 칭찬 세례를 건넸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010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