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정유미가 박준형, 라비와 함께 강원도에 식당을 오픈했다. 로컬 푸드를 알리기 위한 식당을 열고 촬영을 진행 중이다.

한 방송관계자는 26일 일간스포츠에 "배우 정유미, god 박준형, 빅스 라비, 외국인 셰프 조셉이 함께 뭉쳐 MBC '신기루식당'을 열었다. 강원도 인제에서 촬영 중이다"라고 전했다.

파일럿 예능인 '신기루식당'은 전 세계를 방랑한 스타 셰프의 한국 식재료 탐험 리얼리티다. 이방인의 눈으로 재해석한 우리네 식재료의 변신을 눈으로 직접 확인할 수 있다. 로컬푸드를 이용한 메뉴를 개발하고 그 메뉴를 공개할 수 있는 지역에 식당을 오픈하는 것. 특히 딱 하루만 해당 지역에서 식당을 열고 사라진다는 점이 타 예능과 차별점이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08261620542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