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가요계가 '양준일 앓이'에 빠졌다. 90년대 초반 반짝 활동했던 '올드보이' 양준일(50)에게 많은 이들이 열광하며 현재 그는 아이돌 부럽지 않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양준일은 유튜브가 소환한 90년대 가요 스타다. 1991년 '리베카'로 데뷔한 그는 '가나다라마바사', '아가씨', '댄스 위드 미 아가씨' 등 히트곡을 남겼다. 당대 가요계에서 파격으로 일컬어졌던 한 발 앞서간 노래와 춤, 스타일로 주목을 받았으나 2집 이후 활동을 돌연 중단, 자취를 감췄다.

최근 몇년 사이 가요계 및 방송가를 주름잡은 복고 열풍으로 그를 다시 보고자 하는 이들이 적지 않았으나 쉽게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던 양준일. 대신 양준일은 유튜브 채널에서 과거 영상이 뜨거운 관심을 모으며 '탑골 GD'라는 애칭으로 회자돼 왔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12280903026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