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eg

 

JTBC스튜디오의 오리지널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주현 극본, 모완일 연출)가 굵직한 한 획을 그으며 새로운 기록을 써 내려가고 있다. 지선우(김희애 분)와 이태오(박해준 분)의 복잡다단한 감정의 서사가 밀도 높은 몰입감을 자아내고 있는 것. 칼로 썰 듯 쉽게 끊을 수 없는 '감정'과 '관계'의 본질을 집요하게 좇으며 시청자들의 사랑과 호평을 받고 있다. 시청률도 가히 폭발적이다. 감정의 절정에서 변곡점을 맞은 12회가 전국 24.3%, 수도권 26.7%(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 JTBC 역대 드라마뿐만 아니라 비지상파 최고 시청률까지 또다시 갈아치웠다.

얽히고설킨 인물간의 심리를 통해 사랑의 민낯과 관계의 이면을 다각도로 조명한 '부부의 세계'. 그 진가는 시청률은 물론 화제성 차트에서도 빛을 발했다. TV 화제성 분석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화제성 지수(4월 27일부터 5월 3일까지)에서 지상파, 종편, 케이블을 포함한 드라마 부문 6주 연속 1위를 기록했다. 비드라마를 합친 방송 종합 부문에서도 6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독주를 이어갔다.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지수 역시 김희애가 1위, 박해준이 2위, 한소희가 5위에 이름을 올리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5051116092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