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8일 오전 방송된 JTBC ‘더 로맨스’에는 강한나, 정제원이 바다낚시를 즐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한나와 정제원은 험난한 날씨 속에서 바다낚시에 도전하고 있었다.

정제원은 제작진과의 인터뷰를 통해 굳은 날씨 때문인지 “제가 생각한 낚시가 아니었다”라고 말했다. 강한나는 “우리가 가까워지지 위한 어떤 그런..”이라며 웃었다.

두 사람은 물고기를 기다리기 시작한 가운데, 강한나에게 먼저 느낌이 왔다. 강한나는 어랭이를 낚았고, 바다낚시 성공에 환호했다.v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10&aid=00006749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