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24일 밤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오랜만에 무지개 회원 성훈이 일상을 공개했다.

성훈은 이른 아침부터 '스트레스를 푸는 100가지 방법'을 찾아보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알고 보니 쌓인 스트레스가 상당했던 것. 그는 "힘들다, 짜증 난다 이런 느낌은 있었는데 그게 왜인지 모르고 있었다. 그게 스트레스 때문이라는 걸 저 스스로 인지하지 못하고 있었다"고 털어놨다. 성훈을 가까이서 지켜보던 '나 혼자 산다' 멤버들은 그의 고백에 놀라움과 안타까움을 동시에 자아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성훈은 앞서 한의자 이경제 원장과의 만남을 계기로 스트레스를 자각했다고 밝혔다. 실제 이경제 원장은 웹툰 작가 기안84의 공황장애 상담 차 '나 혼자 산다' 스튜디오를 방문한 바 있다. 당시 성훈이 귀를 지압받으며 체내에 쌓인 스트레스가 상당하다는 진단을 받았던 것이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0160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