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김갑수(62)가 기흉 판정을 받았다.

김갑수 소속사 관계자는 19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김갑수가 18일 입원 후 오늘 퇴원했다”며 “통원 치료를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소속사 측은 “드라마 측에서 배려해줘서 이번 주까지는 쉴 것 같다. 다음 주께 촬영장에 복귀할 것”이라고 말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9&aid=00043765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