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어쩌다FC가 배우 최수종이 단장을 맡은 연예인 축구단 일레븐FC와 맞대결을 펼친다.

26년의 전통을 잇는 연예인 축구 명문가 '일레븐FC'와 단장 최수종이 JTBC '뭉쳐야 찬다' 어쩌다FC를 찾아 최근 녹화를 마쳤다.

최수종은 "축구 모임 전날 촬영이 늦게 끝나면 차에서 쪽잠을 자고 아침에 축구하러 나온다"라고 말할 정도로 남다른 축구 사랑을 가지고 있다. 안정환 감독도 과거에 "내가 본 연예인 중에서 가장 축구를 잘 한다"고 최수종의 축구 실력을 인정할 정도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9&aid=00032561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