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설리가 갑작스레 세상을 떠난 가운데 경찰이 부검을 진행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으로부터 ‘외력이나 타살 혐의점 없음’이라는 구두 소견을 받았다.

16일 경기 성남수정경찰서 관계자는 OSEN에 "이날 오전 9~11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진행된 부검에서 외력이나 외압 등 기타 타살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다는 의견을 구두 소견으로 전달 받았다"고 밝혔다.

경찰은 국과수 구두 소견, 외부 침입 흔적 등 다른 범죄 혐의점이 발견되지 않은 점, 우울증 증세가 있었다는 주변인물들의 진술 등을 토대로 설리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1028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