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tvN ‘더 짠내투어’에서는 중국 청두 여행 마지막 날 설계를 맡은 규현의 ‘규하오 투어’가 계속된다. ‘쩐더 하오(정말 좋다)’를 유발하는 꽉 찬 일정이 안방극장에 다채로운 재미를 안길 예정.

4일(월) 방송되는 tvN ‘더 짠내투어’에서는 규현이 청두의 대표적인 명소를 잇따라 소개해 호평을 얻는다. 세계 유일의 판다 사육 기지를 방문, 난생처음 각양각색의 판다를 본 멤버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낸 후 세계 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진나라의 수리시설 ‘도강언’으로 투어의 정점을 찍는다. 약 2천300년의 역사와 어마어마한 규모, 그림 같은 전경은 물론, 설민석에 버금가는 역사적 지식으로 ‘설규현’이라는 별명을 얻은 규현의 흥미로운 설명이 여행의 묘미를 더했다는 후문이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44&aid=0000640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