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30일 방송된 KBS 쿨FM '박은영의 FM대행진'에서는 정준하가 신혼여행을 간 박은영 아나운서를 대신해 스페셜 DJ로 활약한 모습이 그려졌다.

정준하는 "박명수도 하고 하하도 노홍철도 했는데 나라고 못 할까"라며 "스페셜DJ이지만 새로운 도전이다. 목소리도 발음도 모자란 점 많을 테지만 목표가 있다. 누구보다 기분 좋은 아침을 선사하고 싶다"고 인사했다.

그는 이어 "기왕 하는 거 최선을 다해 후회하지 않게 최선을 다하겠다. 정주나 안 주나 늘 정 주는 개그맨 정준하다"고 덧붙였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12&aid=00032174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