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장윤정이 결혼 전 외로웠던 과거를 떠얼리며 속내를 전했다. 

21일 방송된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서 장윤정이 사부로 출연했다.

트로트 교실 후 장윤정이 멤버들을 위해 식사를 챙겼다. 살뜰히 챙기는 장윤정 모습에 모두 감동했다. 장윤정은 평소에도 후배들을 많이 부른다면서 "일상의 절반이 후배들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면서  "나름대로 무명시절 절시했던 것이 밥, 누가 밥 사준다 그러면 너무 고맙더라, 지금은 돈을 벌지만 후배들 밥을 먹어야겠다 생각했다"고 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0540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