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6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07회에서는 효도도 진또배기인 아들 이찬원의 모습이 공개된다. 부모님을 향한 이찬원의 애틋한 마음이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엄마 아빠는 좋겠다. 찬또배기가 아들이라서'라는 문구가 적힌 띠를 두르고 인간 화환이 된 이찬원이 담겨있다. 이 장면은 대구에 사는 부모님에게 깜짝 이벤트를 하는 이찬원의 모습을 포착한 것으로, 이찬원의 깜찍한 아이디어와 비주얼이 사진을 보는 것만으로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이날 이찬원은 매니저와 함께 꽃집을 찾았다. 이는 부모님을 위한 깜짝 이벤트를 준비하기 위해서였다. 그러나 이찬원은 꽃집에서 꽃이 아닌 화환에 두르는 띠만 샀다고 한다. 자신이 직접 인간 화환으로 변신하는 특별한 이벤트를 계획한 것.


https://entertain.v.daum.net/v/202006051046237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