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조준호의 예능 출연이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그는 2017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소사이어티 시즌2’에도 출연한 바 있다. 여기에 '정글'까지. 현역 선수 시절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 동메달을 획득하며 국민들에게 웃음을 줬던 조준호가 이제는 예능으로 시청자에게 웃음을 주고 있는 것. 

이와 관련 조준호에게 또 도전하고 싶은 예능에 대해 묻자 "JTBC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찬다'에 나가보고 싶다"는 의욕적인 대답이 돌아왔다. 특히 조준호는 "제가 태릉에서 유도계 박지성이었다. 두 개의 심장을 갖고 있었다"고 자부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104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