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어쩌다FC 전설들이 73인 스태프 전체 회식을 걸고 자체 평가전을 펼친다.

10월 20일(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선수들의 승부욕을 끌어올리기 위한 안정환 감독의 특별 조치가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서 서울 신정초FC에게 12대 2로 대패하며 오랜만에 두 자릿수 실점을 기록한 어쩌다FC. 안정환 감독은 의기소침해진 전설들에게 "해변 지옥훈련에서 벌인 모래판 풋살 경기에서 여러분의 잠재돼있던 승부 근성을 발견했었다"며 멤버들의 의욕을 다시금 끌어올릴 자체 평가전을 제안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37&aid=00002221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