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이날 방송에서 송유빈은 MC들에게 "'라스' 출연 결정 후 사생활 유출 사진으로 화제의 인물이 됐냐"는 질문을 받았다.
 
민감한 사안임에도 불구하고 그는 피하지 않고 "(김소희와) 만났었고 지금은 정리를 했다"고 밝혔다.
 
이에 전 소속사 식구 백지영은 "누군가가 안좋은 의도로 과거 사진을 유출하며 떠들썩해진 것"이라며 "회사에 연애 금지령이 없었다"고 설명을 보탰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77&aid=00002057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