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중화권 스타 탕웨이가 남편 김태용 감독의 신작 '원더랜드'에 출연한다.

28일 오후 OSEN 취재 결과, 배우 탕웨이가 남편인 김태용 감독이 연출하는 '원더랜드'에 출연해 부부가 한 작품에서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추게 됐다.

영화 '원더랜드'는 김태용 감독이 오랜 시간 공들인 장편 상업 영화이며, '만추'(2011) 이후 무려 8년 만에 내놓는 신작이다. 물론 그 사이에 '오랜 연인들', '뷰티풀 2012', '그녀의 연기', '신촌좀비만화' '피크닉', '그녀의 전설', '꼭두 이야기' 등 연출 활동을 쉬진 않았지만, 해당 작품들은 극장에 정식으로 개봉하지 않거나, 공동 연출을 맡거나, 중·단편이 대부분이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0828162115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