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오나라가 '삼시세끼' 게스트로 합류해 녹화를 마쳤다.

한 예능국 관계자는 31일 일간스포츠에 "오나라가 tvN'삼시세끼' 게스트로 합류해 녹화를 마치고 오늘 헤어졌다"고 밝혔다.

'삼시세끼' 산촌 편은 이달 중순 첫 촬영에 이어 29일부터 오늘까지 2차 촬영을 진행했다. 정우성에 이어 이번에는 오나라가 게스트로 참여했다. JTBC 드라마 'SKY 캐슬'에서 호흡을 맞춘 염정아·윤세아·오나라는 '삼시세끼'로 동반 예능 나들이에 나선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9436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