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측은 3일, 보기만 해도 따뜻해지는 설렘 바이러스를 퍼뜨리는 옹성우, 김향기의 꽃미소 만발한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두 청춘스타의 만남은 역시 옳았다. 섬세하고 담백한 연기로 위태롭고 미숙한 열여덟 ‘Pre-청춘’들의 내면을 세밀하게 풀어낸 옹성우와 김향기는 기대 이상의 케미스트리로 단 4회 만에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TV 화제성 지수(7월 22일∼28일, 굿데이터코퍼레이션 제공)에서 월화드라마 1위를 차지하는가 하면, 출연자 화제성 지수에서 각각 1위, 7위에 이름을 올린 옹성우, 김향기의 존재감도 빛을 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시청자들의 첫사랑 기억을 조작하는 옹성우, 김향기의 청량미 가득한 힐링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녹음 짙은 거리를 달리는 옹성우의 환한 미소가 설렘을 유발한다. 외로움이 일상이 된 소년 ‘최준우’로 분해 호소력 짙은 감정 연기를 펼치며 호평을 받고 있는 옹성우. 특유의 밝은 에너지를 발산하며 촬영장 분위기 또한 활기차게 이끌고 있다. 극 중 준우(옹성우)의 과거 절친이었던 ‘신정후’ 역의 송건희와 함께한 촬영장 뒷모습도 공개됐다. 온 몸을 던진 촬영에 지칠 법도 하지만, 얼굴 한가득 퍼진 두 사람의 미소는 훈훈함을 더한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96&aid=0000521796


Picture 1.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