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방송인 안현모가 올해 그래미 어워즈 수상 후보에 방탄소년단이 올랐어야 했다고 주장했다.

27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제62회 그래미 어워드가 진행됐다. 배철수와 대중음악평론가 임진모, 안현모의 진행으로 Mnet에서 생중계 됐다.

이날 임진모는 "방탄소년단은 음반보다는 공연에서 센세이션하다"면서 "드디어 그래미 어워즈 무대 데뷔다. 엄청난 것"이라며 즐거워했다. 이어 "내년에는 후보에도 오르길 바란다"고 소망을 드러내기도 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127114201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