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손담비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분. 새해 잘 보내고 계신 거죠? 역시 가족은. 사..사...사..사랑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첫 번째 사진은 앞서 려원이 자신의 SNS를 통해 공개했던 것으로, 어머니의 잔소리에 멍한 표정을 짓고 있는 손담비의 모습이 압권이다.

또 다른 사진 속 손담비는 려원의 조카에게 자신의 뺨을 내어주고 있다. 그의 공허한 눈빛과 창백한 안색이 절묘하게 어우러져 폭소를 자아낸다.

이어 손담비는 "#엄마사랑해 #다온아사랑해 #첫날엄마어택 #둘째날려원언니조카어택" 등 예능감 넘치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126204429132?f=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