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걸그룹 여자친구 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가 한솥밥을 먹게 된 세계적인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 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과 한 번도 마주친 적이 없다고 밝혔다.

4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아이돌룸'에서 소원은 "BTS와 한솥밥?"이라는 정형돈의 물음에 "우리 회사가 BTS 회사의 레이블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정형돈은 "그러면 지민이랑 밥도 먹고 하는 거야?"라고 물었고.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는 "아니다"라고 입을 모았다. 이어 소원은 "한 번도 마주친 적도 없다"고 밝혔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2050602188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