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 취업사기나 마찬가지입니다.”

아이돌 연습생 출신인 이해인 씨(23)의 아버지(52)는 2일 본보와의 통화에서 “프로듀스X101(프듀X)에서도 생방송 투표 조작 의혹이 제기된 것을 보고 더 이상 참을 수 없었다”며 ‘취업사기’라는 표현을 썼다.

이 씨는 생방송 투표 조작 의혹으로 경찰이 수사 중인 케이블채널 엠넷의 아이돌 연습생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101’(2016년)과 ‘아이돌학교’(2017년)에 출연했다. ‘아이돌학교’ 출연 당시 이 씨는 9명을 뽑는 데뷔 멤버에 포함될 것이 유력했지만 방송 마지막 회 시청자 문자투표에서 탈락했다. 경찰은 ‘아이돌학교’와 함께 엠넷의 프로듀스 시리즈 시즌 1∼4에 대해 투표 조작 의혹을 조사하고 있다. 이 씨가 출연했던 ‘프로듀스101’이 시즌1, 올해 7월 19일 막을 내린 ‘프듀X’가 시즌4에 해당한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10040302466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