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예능 대부와 먹방 대모가 만났다. 코미디언 이경규와 이영자가 '신상출시 편스토랑'으로 방송 인생 처음으로 호흡을 맞추며 믿고 보는 예능 라인업을 만들었다.

25일 오전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사옥 신광 국제회의실에서 KBS 2TV 새 예능 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의 제작발표회가 치러졌다. 이 자리에는 MC 이경규와 이영자를 필두로 고정 멤버 배우 정일우, 진세연, 방송인 김나영 그리고 가수 이승철이 참석했다. 출연진은 프로듀서 강봉규 PD, 연출을 맡은 황성훈 PD와 함께 프로그램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편스토랑'은 연예계 소문난 '맛.잘.알(맛을 잘 아는)' 6인의 스타들이 혼자 먹기 아까운 필살 메뉴를 공개하고, 평가를 통해 승리한 메뉴로 전국 편의점에서 신상품을 실제 출시하는 예능이다. 편의점으로 장소만 옮긴 단순한 먹방이나 쿡방이 아닌, 스타들의 취향과 요리 솜씨가 담긴 신상품 출시를 걸었다는 점에서 서바이벌에 대한 긴장감 나아가 편의점에서 만나는 시민들의 희로애락을 전하며 힐링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1084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