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에릭이 드라마판 '에셰프'로 돌아온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4일 일간스포츠에 "에릭이 채널A 새 드라마 '제멋대로 바캉스' 남자 주인공으로 나선다"고 귀띔했다. 올해 말 촬영을 시작하고 내년 초 방송될 예정이다. tvN '또 오해영'(2016) 이후 4년만 드라마 복귀작이다.

'제멋대로 바캉스'는 제멋대로 다 하고 사는 여자 윤유진과 인생 자체가 바캉스인 고집불통 남자 김승모가 함께 살며 부딪히는 연령 파괴 힐링 로맨스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964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