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의 신선한 캐스팅 조합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시동’이 12월 개봉을 확정 짓고, 유쾌하고 에너지 넘치는 역대급 캐릭터들이 시선을 사로잡는 런칭 포스터를 공개했다. 

‘시동’(감독 최정열, 제공배급 NEW, 제작 외유내강)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 분)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 분)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 분)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배급사 NEW 측은 6일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의 신선한 캐스팅 조합으로 기대를 모으는 ‘시동’이 12월 개봉을 확정지었다”고 밝히며 역대급 캐릭터들의 등장을 알리는 런칭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109/00041153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