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이에 솔빈은 "나는 아직도 내가 지금이 무명시절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고, 출연진들은 일동 야유를 보냈다.

그러자 솔빈은 "진짜 진짜로. 진짜다. 왜냐면 나는 아직도 그렇게 생각하고 지내는 게 아직 목표치에 도달을 못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리고 한 번은 그런 적이 있었다. 일을 다 끝내고 지하철을 타고 집에 들어가는데, 요즘에 일도 차차 줄어들고 돈도... 정산을 아직 못 받았거든. 못 받은 상태에서 되게 몸과 마음이 공허한 상태로 있으니까 지하철 안에 서있는 내가 너무 초라해지는 거야"라고 고백한 솔빈.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117/00032804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