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3).jpg

 

이날 유희열은 방송을 앞둔 MBC 새 예능 '같이 펀딩'으로 김태호 PD와 함께하는 만큼, 그에 대한 이야기를 꺼냈다.

그는 유재석에게 "김태호 PD가 오늘 오라고 했다. 얘기할 게 있다고 해서 '같이 펀딩'인 줄 알았다"라며 "너 때문에 일을 못하고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유희열은 "최근 김태호 PD랑 새 프로에 들어가면서 연락을 자주 주고받고 있는데, 유재석 걱정이 많다. 뭘 물어봐도 거의 모든 내용이 유재석 걱정"이라며 "김태호 PD가 '재석이 형 어떡하면 좋냐. 옛날 같지 않다' '성질이 약간 못 돼졌다'고 하더라"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17&aid=0003261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