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001.jpg

 

Picture 001.png

 

Picture 002.jpg

 

Picture 002.png

 

배우 김혜자의 백상예술대상 수상을 축하하며 방글라데시 후원 아동이 보낸 축하 메시지가 뭉클한 감동을 전하고 있다.

3일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은 김혜자가 22년 전 후원했던 방글라데시 아동이 김혜자의 백상예술대상 대상 수상을 축하한다는 메시지를 월드비전 측으로 보냈다며 내용을 공개했다.

방글라데시에 거주하는 제임스 라나 바이다야(James Rana Baidaya, 33)는 1997년 월드비전을 통해 배우 김혜자와 연결되어 약 4년간 후원 받았다. 당시 12살 소년이었던 제임스는 어려운 가정 형편으로 인해 초등학교만 겨우 마쳤지만, 김혜자의 후원으로 중등 교육을 마칠 수 있었다. 이후 방글라데시 국립 쿨나(Khulna) 대학, 한국 경희대학교 국제대학원을 졸업하고 현재 국제NGO 티어펀드(TearFund) 방글라데시 사무소에서 긴급구호 팀장으로 일하고 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9&aid=00043503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