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차승원과 '럭키' 감독이 의기투합한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가 올 추석 개봉한다.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감독 이계벽)는 아이 같은 아빠 ‘철수’(차승원)와 어른 같은 딸 ‘샛별’(엄채영), 마른하늘에 ‘딸’벼락 맞은 ‘철수’의 좌충우돌 코미디다.

영화, 드라마, 예능을 종횡무진하며 전 국민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차승원이 '힘을 내요, 미스터 리'와 함께 그의 본업인 코미디로 돌아온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609&aid=00001448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