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5).jpg

 

2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 관계자는 배가본드의 접대 장면에 관한 민원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해당 장면이 사회적으로 이슈가 됐고 언론에 많이 노출이 돼 민원이 접수됐다"며 "현재 상정, 심의 등을 내부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문제의 장면은 지난달 27일 방송됐다. 로비스트 제시카 리(문정희)가 전투기 사업권을 따내기 위해 국방부 장관 측근과 사업 핵심인물들을 상대로 성 접대하는 장면이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20&aid=00032448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