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001.jpg

 

'런닝맨' 유재석과 지석진이 '최고의 1분' 주인공이 됐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5일 방송된 SBS 예능 '런닝맨'의 분당 최고 시청률은 6.4%를 기록했다.

이날 '런닝맨'은 어린이날 특집 '이름 가출 사건' 레이스로 꾸며져 멤버들은 자신의 이름이 적힌 이름표를 되찾기 위해 게임에 나섰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09876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