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정우성과 곽도원이 양우석 감독과 '강철비2'(가제)으로 다시 만난다.

5일 영화계에 따르면 정우성과 곽도원은 최근 양우석 감독과 '강철비2' 출연 논의를 마쳤다. 정우성과 곽도원은 양우석 감독과 2017년 12월 개봉한 '강철비'로 맺은 인연을 '강철비2'로 이어가기로 했다는 후문.

'변호인'을 연출한 양우석 감독이 선보인 '강철비'는 북한 최고권력자가 쿠테타로 한국으로 옮겨지면서 그를 보호하는 북한요원과 한국의 외교안보수석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북한 핵 위협이 고조된 가운데 남북관계와 핵전쟁 시나리오를 다뤄 개봉 당시 많은 화제를 모으며 455만 관객을 동원했다. 정우성은 북한 최정예 요원 엄철우를, 곽도원은 외교안보수석 곽철우 역을 맡아 끈끈한 화학작용을 일으켰다.


https://m.entertain.naver.com/read?oid=108&aid=0002788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