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30일 iMBC 취재 결과, 유지태와 이보영이 새 드라마 '화양연화'(극본 전희영·연출 손정현) 출연을 결정짓고, 막바지 세부사항 조율 중에 있다.

유지태와 이보영이 출연하는 '화양연화'는 첫 사랑과 재회한 40대 남녀의 이야기다. 중년도 청춘도 아닌 나이의 이들은 격렬하게 다시 사랑하고, 갈등하며 생의 두 번째 화양연화를 맞는다.

유지태는 극중 중년 기업가 한재현 역할을 맡는다. 훤칠한 키와 잴 생긴 외모의 미중년인 그는 냉혈한. 젊음을 바쳐 학생운동을 했지만, 지금은 이재에 밝은 속물이 되어버린 인물.


https://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408/00000802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