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최민환·율희 부부가 둘째를 출산했다.

최민환은 11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오늘 ‘또둥이’들의 출산 예정일이었다. 아침 9시 18분에 ‘또야’, 9시 19분에 ‘또또야’가 건강하게 태어났다. 아내(율희)도 씩씩하게 회복 중”이라고 전했다.

이어 “세 아이의 아빠라는 게 아직은 믿기지 않지만, 앞으로 아이들과 더 예쁘게 더 열심히 잘 살겠다.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 정말 감사하다”고 전했다.
최민환·율희는 2018년 아들 재율을 출산하고 같은 해 10월 결혼식을 올렸다. 이어 지난해 8월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특히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통해 뱃속 아기가 딸 쌍둥이라는 사실을 알렸다.

그리고 이날 출산을 통해 쌍둥이 딸을 얻었다.

● 다음은 최민환 SNS 전문

안녕하세요 민환입니다. 오늘 2월 11일이 또둥이들의 출산 예정일이었는데요! 아침 9시 18분에 또야, 9시 19분에 또또야가 건강하게 태어났습니다! 아내도 씩씩하게 회복 중인데요! 세 아이의 아빠라는게 아직은 믿기지 않지만 앞으로 아이들과 더 예쁘게 더 열심히 잘 살겠습니다!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 정말 감사드립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2111528293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