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png

 

Picture 2.png

 

Picture 3.jpg

 

Picture 4.png

 

“이하늬, 공효진은 저희가 초대했죠(웃음).”

영화 ‘기생충’(감독 봉준호, 2019) 측 한 관계자는 11일 OSEN에 “‘기생충’에 나온 배우들과 두 사람(이하늬 공효진)이 친한 데다 때마침 미국에 있다기에 파티장소로 오라고 했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LA 돌비극장에서 제9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이 열린 가운데 봉 감독의 ‘기생충’이 작품상과 각본상, 국제 장편영화상, 감독상 등 4관왕을 차지했다. 이는 101년 한국 영화 역사상 처음 있는 일이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2111227296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