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2).jpg

 

방송인 샘 오취리, 그룹 이달의 소녀 츄가 '더 짠내투어' 게스트로 합류했다.

22일 복수의 방송관계자에 따르면 샘 오취리, 이달의 소녀 츄는 22일 tvN '더 짠내투어' 말레이시아 특집 게스트로 출연을 확정지었다.

두 사람은 '더 짠내투어' 멤버 박명수 한혜진 규현 이용진과 함께 말레이시아 여행을 함께 하며 색다른 여행 설계에 나설 예정이다.
 
샘 오취리는 '대한외국인'으로 불리며 한국에 대한 애정을 아끼지 않는 가나 출신 방송인이다. 최근 광복절을 맞아 자신의 SNS에 "대한민국 만세"라는 내용을 담은 글을 게재해 관심을 모았다.
 
이달의 소녀 츄는 2017년 데뷔 이후 귀여운 외모와 활발한 모습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아이돌 그룹 멤버다. 말레이시아 여행을 통해 색다른 매력을 전할 전망이다.
 
한편 이들이 출연하는 '더 짠내투어'는 내달 방송 예정이다.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