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지난 3일 오후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월드컵을 빛낸 축구선수 이운재와 이광연이 밥동무로 출연해 강원도 강릉시 포남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강호동은 "조심스러운 얘기지만 경규 형님이 'U-20 결승에 올라가서 강릉까지 오게 하냐'고 했다"고 폭로했다. 당황한 이경규는 "그런 말 한 적 없다. 얼마나 자랑스러운 일이냐"며 둘러댔다.

이어 이경규는 강호동에게 좋아하는 축구팀을 물었고, 강호동은 "K리그는 다 좋아한다"고 답했다. 이를 들은 이경규는 "나는 수원FC를 좋아한다. 예림이 남자친구가 수원FC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경규의 딸 이예림은 축구선수 김영찬과 연애 중이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9328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