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지난 27일 오후 방송된 KBS Joy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참견 시즌2’ 54회에서는 매번 팽팽하게 대립하고 폭발적인 토론 열기를 펼쳤던 ‘참견러’들이 하나로 대통합 돼 스튜디오를 뜨겁게 달궜다.

이날 사연을 보낸 주인공은 남자친구의 10년 지기 이성 친구의 등장으로 혼란을 겪고 있었다. 처음엔 깜짝 이벤트의 감동은 물론 달달한 연애로 계속 함께할 거라고 생각했지만 그의 집안에서 여사친이 등장한 것도 모자라 점점 둘의 사이를 방해하는 그녀 때문에 사연녀의 혼란은 더 깊어졌다.

데이트 중에도 여사친의 전화에 초조하고 불안해하는 그를 보고 있자니 속이 터졌다고. 심지어 당장 내보내라는 고민녀의 말에 그는 친구보다는 각별한 사이지만 이성적인 관계는 절대 아니라며 친구의 말은 거절하기가 힘들다는 폭탄 발언까지 던졌다고.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14&aid=0004284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