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원조 걸그룹 핑클의 이효리(40·사진)가 JTBC 예능 ‘캠핑클럽’으로 돌아왔다. 그룹 활동으로 치면 1998년 데뷔한 지 21년, 2005년 공연을 끝으로 멤버들과 헤어진 지 14년 만이다. 예능 방송 출연으로는 지난해 ‘효리네 민박’ 시즌2 이후 1년여 만이다.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컴백인데 이효리는 돌아올 때마다 기대를 품게 하는 매력이 있다.

‘효리네 민박’에서 자신의 제주도 집 안 깊숙한 곳까지 공개한 터라 무슨 신선함이 더 있겠나 싶지만 그는 여전히 새로운 이야기를 들려준다. 이는 가수로서, MC로서, 때론 연기자로서 자신이 결정한 일에 과감하게 모든 것을 거는 특유의 승부사 기질 때문이다.

핑클 데뷔 이후 21년간 이효리의 이미지는 크게 세 번 바뀌었다. 가수 김장훈이 ‘콘서트의 신(神)’이자 ‘기부왕’으로서의 모습을 유지하거나, 배우 전지현이 결혼해서 아이 둘을 낳고도 도도하고 관능적인 이미지를 잃지 않는 것에 비하면 엄청난 변화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21&aid=00023983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