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김우빈의 복귀설이 불거졌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었다.

4일 김우빈 소속사 싸이더스HQ 관계자는 “김우빈은 최동훈 감독 신작의 책을 받지 않은 상황이다. 현재 건강 회복에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복귀 계획에 대해 “아직 복귀 계획은 없다”고 덧붙였다.

앞서 같은날 한 매체는 김우빈이 영화 ‘도둑들’, ‘암살’ 최동훈 감독의 신작 출연 제안을 받고 논의 중이라 보도했다. 하지만 아직까지 김우빈은 복귀보다는 건강 회복에 집중할 전망이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68&aid=00005296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