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가수 강타(40)와의 사생활 영상을 유출한 레이싱모델 우주안(본명 한가은, 32)이 사과했다.

우주안은 1일 밤 인스타그램에 "강타 씨와 저는 교제해오다 작년 헤어졌고 최근에 다시 만남을 갖고 서로를 알아 가는 중 저의 실수로 인해 어제 작년에 찍은 영상이 게재되어 많은 분들의 심려를 끼치고 걱정을 드리게 되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저의 부주의로 인해 놀라셨을 강타씨와 마음 아파하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고 고개숙였다.

▲ 이하 우주안 공식입장 전문.

오늘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리고 힘들게 해 드린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드립니다

강타씨와 저는 교제해오다 작년 헤어졌고 최근에 다시 만남을 갖고 서로를 알아 가는 중
저의 실수로 인해
어제 작년에 찍은 영상이 게재되어
많은 분들의 심려를 끼치고 걱정을 드리게 되었습니다

저의 부주의로 인해 놀라셨을 강타씨와 마음 아파하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17&aid=0003254401



우주안 인스타

Picture 3.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