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eg
https://twitter.com/movie_n_NEW/status/1229545694274260992


영화 ‘정직한 후보’가 개봉 7일째 누적 관객수 100만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정직한 후보’는 18일 오전 7시께 누적 관객 102만1422명을 달성했다. 이는 745만 명의 관객을 동원한 ‘써니’, 459만 명의 관객을 동원한 ‘내 아내의 모든 것’과 동일한 흥행 속도로 개봉 이후 꾸준히 박스오피스와 예매율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는 ‘정직한 후보’의 인기를 반증하는 수치다. 관람객 입소문에 힘입어 2월 극장 시장에 활기를 불어넣은 ‘정직한 후보’는 충무로를 대표하는 막강 배우들의 작정한 코믹 연기와 앙상블을 비롯해, 답답한 속을 풀어주는 유쾌하고 시원한 유머, 그리고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건강한 웃음으로 관객을 사로잡으며 개봉 2주 차에도 흥행 전망이 밝다.

100만 관객 돌파 소식에 ‘정직한 후보’의 배우 라미란, 김무열, 윤경호, 장동주, 조수향, 그리고 장유정 감독은 기념사진을 공개하며 코믹 시너지를 뽐냈다. 주연 배우들과 장유정 감독은 영화 속 소품인 ‘주상숙 선거 캠프’ 자켓을 다 같이 맞춰 입고 “한 점 부끄럼 없는 ‘정직한 후보’ 100만 돌파! 흥행 꽃길! 감사합니다♥”라고 적힌 깃발을 들고 극장을 찾아준 관객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탄탄한 팀워크로 완벽한 앙상블을 뽐내는 ‘뻥쟁이 군단’인 만큼, 인증샷 역시 밝고 재기발랄한 모습으로 기분 좋은 에너지를 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