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민폐도 이런 민폐가 없다. 지상파 3대 방송국인 SBS가 태국 멸종위기종 포획 및 먹방을 그대로 방송하고, 소속 앵커는 몰카 혐의로 물의를 일으키는 등 연일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지난달 29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로스트 아일랜드'에서는 정글 대원들이 태국 꼬묵섬에서 생존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런 가운데 배우 이열음이 식량을 구하기 위해 대왕조개를 채취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또 예고편에는 대원들이 대왕조개를 먹는 모습도 공개됐다.

이러한 사실이 알려지자 태국 국립공원 측은 멸종위기종으로 보호 대상인 대왕조개를 채취해 먹었다는 이유로 현지 경찰에 수사를 요청했다. 태국에서 대왕조개는 멸종위기종으로 보호를 받고 있다. 이를 채취할 경우 최대 2만바트(약 76만원)의 벌금이나 5년 이하의 징역형, 또는 두 가지 처벌을 모두 받을 수 있다. 핫 차오 마이 국립공원 나롱 원장은 현지 매체를 통해 “문제의 여배우(이열음)를 국립공원법과 야생동물보호법 위반 두 가지 혐의로 지난 3일 경찰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96&aid=00005188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