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다음은 박유천 입장문 전문.

안녕하세요 박유천입니다.

제가 이 자리에 오기까지 정말 많은 생각과 고민이 있었고 무척 힘든 시간이었습니다.

하지만 용기를 내어 이 자리를 결심한 것은 제가 모든 것을 직접 솔직히 말씀 드리는 것이 맞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저는 우울증 치료를 받고 있었습니다. 한 동안 긴 수사를 받았고 법적으로 무혐의가 입증 되었으나 저는 사회적인 질타와 도덕적인 죄책감 그리고 수치심으로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자숙하고 반성 하면 다시 시작할 수 있다는 생각을 했다가도 그냥 죽어버리고 싶다는 생각에 사로 잡히기도 하고 저 자신이 용서가 되지 않는 순간이 찾아 올 때면 잠을 잘 수도 없고 술을 찾기도 했습니다. 정신과에서 우울증 치료를 받게 되었고 처방된 수면제로 겨우 잠들곤 하는 날들이 있었습니다.

저는 결코 마약을 하지 않았습니다. 보도를 통해서 황하나가 마약 수사에서 연예인을 지목했고 약을 권유 했다고 하는 내용을 보면서 그게 저인가 하는 생각에 너무나 무서웠습니다. 나는 결코 마약을 하지 않았는데 나는 이렇게 마약을 한 사람이 되는건가 하는 두려움에 휩싸였습니다. 아니라고 발버둥 쳐도 분명히 나는 그렇게 되버릴 수 밖에 없을 거다 라는 공포가 찾아왔습니다.

하지만 저는 결단코 마약을 하지 않았기 때문에 수사기관에 가서 조사를 받더라도 제가 직접 말씀을 드려야 겠다 생각 했습니다. 우선 저는 황하나와 작년 초 헤어질 결심을 했고 결별 했습니다. 결별 후에 저는 황하나의 협박에 시달렸지만 그 사람은 제가 정말 힘들었던 2017년 그 시기에, 세상이 모두 등을 돌렸다고 생각했을 때 제 곁에서 저를 좋아 해준 사람이기 때문에 책임감이 있었고 미안한 마음이 컸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헤어진 이후에 불쑥 연락을 하거나 집으로 찾아와서 하소연을 하면 들어주려 하고 매번 사과를 하고 마음을 달래주려고 했습니다.

그럴 때면 너무 고통스러웠고 저는 처방 받은 수면제를 먹고 잠이 든 적이 많았습니다. 황하나 또한 우울증으로 수면제를 복용하는 것으로 알고 있었는데 저는 그 약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제 앞에서 마약의 전과가 있다거나 불법적인 약을 복용중이라는 이야길 한적 없습니다. 그저 헤어진 후 우울증세가 심각해 졌다고 했고 저를 원망하는 말들을 계속 해왔을 뿐입니다. 저도 기사로 접하고 많이 놀랐고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습니다.하지만 마약을 한 적도 없고 권유 한 적은 더더욱 없습니다.

저는 다시 연기를 하고 활동을 하기 위해서 하루하루 채찍질을 하면서 고통을 견디며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런 제가 모든 노력이 물거품이 되는 마약을 생각하거나 복용했다는 것은 정말 말이 되지 않습니다. 저는 경찰서에 가서 성실히 조사를 받겠습니다. 제가 이자리에 나선 이유는 이 건에서 제가 혐의가 인정 된다면 이것은 연예인 박유천으로서 활동을 중단하고 은퇴하는 문제를 넘어서 제 인생 모든 것이 부정당하는 것이기 때문에 절박한 마음으로 왔습니다.

감사합니다. 자리에 와주셔서 제 이야길 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13&aid=000109831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33724 다음주 뭉쳐야 찬다 스페셜 게스트 5 조만간핑크빛 2019.06.28
133723 '뭉쳐야 찬다' 안정환 호 첫 경기 14-1 대패…허재 '예능계 이강인' 등극 13 조만간핑크빛 2019.06.28
133722 뭉쳐야찬다 미안해서 깨고 싶지 않은 그들만의 행복 7 조만간핑크빛 2019.06.28
133721 "청춘♥ 탄생"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차은우, 명화 같은 포스터 공개 10 파란두유 2019.06.28
133720 '나 혼자 산다' PD "잔나비 최정훈 출연, 고심 중…게스트 논란 속상해" 10 파란두유 2019.06.28
133719 박효신, 전속계약 미끼 4억원 대 사기 혐의로 피소 16 파란두유 2019.06.28
133718 버라이어티한 군생활 썰 푸는 하정우 3 악성코드빼뺴로 2019.06.27
133717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네델란드 친구들, ‘돼지불백+부대찌개’의 맛에 빠지다! 5 바밤바밤 2019.06.27
133716 이번주 슈돌 예고 - 나은이 건후 광희 스위스투어 투닥투닥 박남매 8 후니훈잉 2019.06.27
133715 이번주 슈돌 예고 - 설수대 100초 토론 `꾸기 아들의 삶, 이대로 괜찮은가?` 11 후니훈잉 2019.06.27
133714 이승윤 측 "강현석 자진 퇴사..'전참시' 같이 하차" 11 박의종 2019.06.27
133713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참석한 김소혜 4 로맨스가필요해 2019.06.27
133712 배우 심은진 “1년 넘게 악성 댓글 시달려” 호소 8 민트크린 2019.06.27
133711 '라스' 홍현희 "제이쓴과 쇼윈도 부부 의심 받아…얼마에 계약했냐고" 11 애프터수리 2019.06.27
133710 "이발하러 올래요?"…'세빌리아의 이발사' 에릭 티저 공개 4 애프터수리 2019.06.27
133709 '현지먹3' 오늘(27일) 최종 장사 결과 공개.."매출 전액 기부 예정" 7 애프터수리 2019.06.27
133708 2019 new 엘라스틴 CF 전지현 10 늘보다 2019.06.27
133707 위키미키 최유정 최근 셀카 4 미소퐁퐁 2019.06.27
133706 골목식당 오늘자 원주 칼국수집 17 다이리가 2019.06.27
133705 수미킴에게 욕 배워온 영국남자 9 기절한금자씨 2019.06.2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095 2096 2097 2098 2099 2100 2101 2102 2103 2104 ... 8786 Next
/ 87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