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심은경이 일본 영화제 4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일본 매니지먼트 유마니테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국내외를 오가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힌 심은경은 올해 영화 ‘신문기자’로 일본 제74회 마이니치 영화 콩쿠르 최우수 여우주연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일본 마이니치 영화 콩쿠르는 마이니치 신문, 스포츠닛폰 신문사 등이 주최하는 영화상으로 1946년에 창설된 일본에서 가장 역사 깊은 영화제 중 하나이다.

마이니치 주최 측은 22일(오늘) 최우수 여우주연상 수상자로 심은경을 이름에 올렸다고 발표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122083851260